성격적쉐마교육

본문 바로가기

성격적쉐마교육

성격적쉐마교육

역대 노벨상 수상자 가운데 30% 이상이 유대인이다.


심리학자 프로이트와 화가 샤갈, 상대성이론을 발표한
아인슈타인, 세계적 지휘자 레너드 번스타인, 국제외교가 키신저, 영화감독 스필버그 등
이름만 대도 알 만한 인물들이 모두 유대인이다.


유대인들은 어떻게 자녀들을 교육시키기에 30%를 웃도는 노벨상 수상자를 냈을까 ?

초등학생 70%, 중학생 63%, 고교생 48%가 사교육을 받고 있고
2002년 전국 학원수 6만7621개, 사교육시장 최대 30조원 규모로 추정될 만큼
자녀교육에 매달리는 한국인은 왜 노벨상 수상이 멀기만 하는 것일까 ?
우리와 유대인 교육의 차이는 무엇일까 ?


유대인의 성공적인 감성교육(EQ)와 천재교육(IQ)이
가정교육과 신앙교육에 있음을 숙지해야 한다.
기성 학교의 권위주의적 유교교육의 한계를 절감한 한국의 가정과 교회는

3대(代)가 같은 언어, 같은 문화, 같은 신앙을 유지하며, 효도와 공경을 이루는

유대인 교육의비결은 성경적으로 깨닫고 실시해야할 때가 되었다.

무엇보다 13세 이전에 수직문화를 습득하여
유행에 오염된 수평문화를 이기는 '사고의 구조(Thinking System)'를 이루어야 한다.

나아가 지속적인 인성교육과 신앙교육으로
무너지는 가정과 청소년의 탈선문제를 바로 세워가기를 기대한다.


이를 위해 1) 성경 암송, 2) 탈무드적인 토론·질문, 3) 귀납법적인 논리사고 등을 가정과 교회학교에서부터 실시하여야 하겠다.


대한예수교 장로회 연지교회 | 조봉기 목사

(47131)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연지로 17번길 13 | T : 051-817-0603 | F 051-819-0675

| |

Copyright © www.yeonji.org All rights reserved.